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이 나선다"식품안전 지도·점검 2년간 수행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위촉 및 직무역량강화 교육후 기념사진.

김해시가 관내 식품업소 위생수준 향상을 위해 22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53명에게 위촉장 수여 및 직무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은 식품위생분야에 관심이 있는 김해 시민을 대상으로 소비자 단체 및 식품위생 관련 단체장의 추천 등으로 선발되며, 식품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홍보 활동을 비롯한 식품 조리·판매업소 등에 대한 지도·점검 및 계몽활동 등의 역할을 향후 2년간 수행한다.

또, 식품 등 수거검사 및 지원, 전통시장 위생향상 계도, 건강기능식품 등의 허위과대광고 감시, 학교주변 어린이 기호식품 지도점검 등 김해시의 먹거리 안전지킴이로 활동하게 된다.

특히, 코로나19가 사람의 비말(침)을 통해 전염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다중이용업소 중 음식점은 주요 전파 경로로 지목되고 있어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들은 ▲집게·국자·개인접시 제공▲위생적 수저 관리 ▲종사자 마스크 착용 등 다양한 홍보활동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여 위생 감시 활동에 앞장선다.

이날 위촉장 수여와 함께 김해시는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 식품안전교육센터 강사를 초빙해 감시원 활동에 필요한 식품 위생법 및 식품등의 표시기준에 관한 교육 등 직무역량강화 교육을 했다.

시 관계자는 "소비자이면서 지역의 주민인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의 적극적인 활동을 통해 김해시 식품위생관리의 투명성을 확보하고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먹거리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황화영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화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