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
개그맨 신흥재, 자신이 쓴 책 기증해'문과1등 이과1등' 학교 90곳에 배포
지난달 28일 개그맨 신흥재(왼쪽 네번째)씨가 자신이 쓴 책을 시에 기증하고 있다.

 개그맨 신흥재 씨가 자신이 쓴 책 '문과1등 이과1등 : 유튜브 1등의 탄생' 100권을 김해시에 기증했다.

 SBS 10기 공채 개그맨이자 김해 출신인 신 씨는 구독자 61만 명의 인기 유튜브 채널 '1등 미디어'를 개설해 매번 새롭고 재치 넘치는 콘텐츠로 구독자들을 즐겁게 해주고 있다. 그는 현재 김해시 홍보대사로도 활동 중이다.

 '문과1등 이과1등'은 '1등 미디어'의 첫 번째 기획도서로 노력과 열정만 있다면 누구든 자신의 분야에서 1등이 될 수 있다는 자신감을 심어주는 책이다. 시는 기증도서를 90개 초·중학교에 전달해 많은 학생들이 읽도록 할 예정이다.

 신 씨는 "고향인 김해에 제 책을 기증해 뜻 깊다"며 "고향 후배들이 이 책을 읽고 자신감을 키워 다양한 분야에 도전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허성곤 시장은  "고향 후배들을 위해 마음을 써 준 신 씨에게 감사를 전하며 시 홍보대사로서 지속적인 애정을 가지고 고향인 김해를 홍보하는데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명규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