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시정소식
제2회 추경예산 493억원 편성-전체예산 역대 최대 2조834억원

김해시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기 회복을 위한 일자리창출, 지역소비 촉진, 그린‧디지털 분야를 비롯한 한국형 뉴딜대응 등에 중점을 둔 총 493억원 규모의 제2회 추경예산을 편성하여 김해시 의회에 제출했다.

이로써 올해 김해시의 전체 예산은 총 2조 834억원으로 역대 최대규모이다.

시는 이번 추경은 세외수입 127억원과 국도비 보조금 285억원을 비롯하여 코로나19로 인하여 취소된 행사‧축제성 경비 등 2차 세출구조조정을 통해 마련한 56억원 등을 적극 활용하였다고 밝혔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일자리 창출사업으로는 ▲희망근로 지원사업 87억원 ▲코로나19 지역고용 특별일자리 사업 15억원 ▲코로나19 희망일자리 4억원 등 총 114억원이 편성됐다.

소상공인 및 기업지원 분야에는 ▲지역사랑상품권 추가발행 지원 33억원 ▲코리아세일페스타 연계 소비진작 3억원 ▲중소기업유통물류센터 장비 구입 9.5억원 ▲코로나19 피해점포 재개장 지원 3억원 ▲삼방시장 노후전선 정비사업 3억원 ▲스마트공장 보급확산 사업 3억원 ▲소상공인육성자금 추가 출연금 2억원 등 총 57억원을 반영했다.

또한 한국형 뉴딜(그린‧디지털) 대응을 위해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15억원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 24억원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 8억원 ▲공공미술 프로젝트 4억원 등이 마중물 사업으로 편성됐다.

시민 복지향상 및 코로나 19 방역체계 강화를 위해 ▲긴급복지 사업 2억원 ▲지역아동센터 급식비 지원 9억원 ▲누리과정 지원 33억원 ▲어린이집 부모부담 보육료 지원 12억원 ▲발달장애인 주간활동 서비스 지원 10억원 ▲보건소 상시 선별진료소 구축 지원 4억원 ▲호흡기 클리닉 설치운영 3억원 등이 추가 편성됐다.

이 밖에도 시민생활 편익증진을 위한 ▲생활 속 행복순환센터 건립 20억원 ▲국립가야역사문화센터 부지매입 10억원 ▲북부우회도로 개설 10억원 ▲시민문화체험전시관 체험콘텐츠 제작 10억원 ▲구산초등학교~김해종합운동장 도로확장 10억원 ▲대동 201호선 원시선 확장공사 5억원 ▲장유 무계교~부영e그린 도시계획도로 확장 7억원 ▲군도9호선 정비 7억원 ▲삼계사거리 구조개선 3억원 ▲소바우공원 어린이 생태체험공간 4억원 ▲주천강 생태하천 복원사업 4억원 등 생활 인프라 구축 사업비도 빠짐없이 편성됐다.

허성곤 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위기상황에 놓인 민생경제를 살리기 위해 가용재원을 최대한으로 편성하였다.” 며 “위기극복을 위한 추경예산의 집행효과가 유의미하고 신속하게 시민에게 전달되도록 집행과정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추경안은 오는 14일부터 열리는 제231회 김해시의회 임시회 심의·의결을 거쳐 9월 22일 최종 확정된다.

김준기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준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