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시정소식
김해시, 올해 가야문화축제 안 열린다코로나19 감염지속 시민 안전과 건강이 최우선

 

가야문화축제 수로왕 행차 모습.

김해시 대표 봄 축제인 가야문화축제가 가을로 연기 되었다가 결국취소 되었다. 코로나19로부터 시민 안전을 지키기 위해서다. 

올해 제44회 가야문화축제는 수로왕에게 제를 올리는 춘향대제에 맞춰 4월 3일부터 7일까지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추향대제에 맞춰 10월 29일에서 11월 1일까지 개최하는 것으로 연기돼 있었다.

허성곤 시장은 “가야문화축제를 오랫동안 기다려온 시민들께 아쉬움을 드리게 되어 매우 안타깝지만 시민의 안전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내년도 축제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황화영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화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