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김해분청도자박물관, '지역도예가 초대전' 개최경남 최고 장인 길천 이한길 도예가 초대
김해분청도자박물관, 지역도예가 초대전 개최 홍보 포스터.

경남 최고 장인 길천 이한길 도예가 초대
'달을 품다' 주제 진사 달 항아리 등 40여점 선봬

김해분청도자박물관은 이달 20일부터 28일까지 기획전시실에서 지역도예가 초대전으로 경남 최고 장인 길천 이한길 도예가의 '달을 품다'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한길 도예가는 김해 진례 길천도예원에서 지난 1986년 공방을 연 이래 지금까지 34년째 왕성한 작품활동을 하고 있으며 지난 2011년 도자기 분야 경남 최고 장인으로 선정됐다.

김해도예협회 이사장 및 인제대 겸임교수를 역임하는 등 경남의 대표적인 도예가로 꼽히고 있다.

그의 작품은 진사(辰砂)유약을 사용해 다양한 종류의 도자기를 제작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전시에는 백자 진사 달 항아리를 비롯해 사과 모양의 오브제, 진사 수반 등 40여점의 작품을 선보인다.

분청도자박물관은 개관 이래 매년 상·하반기 2회에 걸쳐 지역 도예작가를 초대하는 전시를 개최하고 있다. 관람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전시 관련 문의는 분청도자박물관(345-6037)으로 하면 된다.
 

정태영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