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경자년 '설맞이 전통문화행사' 열린다김해박물관, 설 연휴
국립김해박물관이 경자년 설 연휴를 맞아 2020 설맞이 전통문화행사를 24일 26일 27일 3일간 개최한다. 지난해 국립김해박물관에서 열린 전통문화행사.

김해박물관, 설 연휴

윷놀이·떡메치기

 

 국립김해박물관은 경자년 새해를 맞아 2020 설맞이 전통문화행사를 24일 26일 27일 3일간 개최한다.

 행사 기간 진행하는 주요 프로그램은 다음과 같다.

 팽이치기, 널뛰기, 대형 윷놀이와 같은 전통 민속놀이는 박물관 야외광장에서 즐길 수 있으며, ‘재미로 보는 새해 윷점’도 함께 마련했다.
 
 특히 24일에는 야외광장에서 오전 11시부터 ‘떡메치기 및 엽전으로 떡 사먹기(250명)’ 체험 행사가 진행된다.

 쥐띠 해를 맞아 진행하는 ‘찍! 찍! 찍! 쥐를 찾아라!’는 박물관에서 복주머니를 지닌 쥐 인형이나 모형을 찾아 사진을 찍는 이벤트이다. 찍은 사진을 가야누리(입구)나 상설전시실(출구) 안내 데스크 직원에게 보여주면 윷놀이 세트를 받을 수 있다.

 상설전시실 1층 로비에서는 ‘새해 연하장 보내기’이벤트를 진행한다. 연하장을 작성해 비치된 우편함에 넣으면 설 연휴 이후 무료로 일괄 발송할 예정이다.

 26일에는 ‘새해맞이 지신밟기 한마당’ 공연이 오전 11시, 오후 1시 1일 2회 30분간 야외광장에서 펼쳐지며, 같은 날 낮 12시 가야누리 쉼터에서는 ‘미니 블록으로 생쥐 얼굴 만들기(250명)’체험도 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설 연휴 행사 기간 매일 오후 2시 강당에서는 특선영화가 상영될 예정으로 누구나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다.
 
 모든 설 연휴 행사는 당일 현장 참여로 진행되며, 참가비는 무료이다.

 
 

김명규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