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 농림부 최종 승인연간 50억원 국비 신청 가능

 김해시가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이 농림축산식품부의 최종 승인을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올해부터 2024년까지 식량작물 공동(들녘)경영체 육성사업, 고품질 쌀 유통 활성화사업 등 연간 50억원 규모 국비 지원사업의 신청자격을 갖게 됐다.

 또 공공비축미 배정, 정부보급종 공급, RPC 벼 매입자금 추가지원 등 각종 인센티브도 받을 수 있게 됐다. 

 특히 종합계획 안에 한림DSC(벼 건조저장시설)의 신설, 한림·생림면의 콩, 감자 잡곡전문 들녘경영체 2개소 육성, 화포천권역 친환경쌀 생산단지 육성 등이 포함돼 있어 이들 사업이 더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이번 식량산업 종합계획 승인에는 전국 26개 시·군이 신청했으며 이 중 김해시를 비롯한 15개 시·군에서 최종 승인을 받았다.

 허성곤 시장은 “김해시 식량사업 종합계획의 농식품부 승인으로 한림·생림지역 벼 재배농민의 숙원인 한림DSC 신설이 더욱 탄력을 받게 되었을 뿐 아니라 지역 식량산업이 한 단계 발전하는 계기가 마련됐다”며 “이를 발판으로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명규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