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총리 후보님 동남권 관문공항 조속히 추진해 주세요"부울경 국회의원, 공개 서한
민홍철, 김정호 국회의원(사진 왼쪽부터)



 민홍철 김정호 의원을 포함한 더불어민주당 부산·울산·경남지역 국회의원들이 정세균 국무총리 후보자에게 공개 서한을 보냈다.
 
 이들이 총리 후보자에게 서한을 보낸 것은 국토교통부의 김해신공항 건설 방침 재확인과 관련한 집단 반발로 풀이된다.
 
 이들은 6일 국회 기자회견을 가지고 "정 후보자에게 800만 부·울·경 시·도민의 염원을 전한다"며 공개 서한을 발표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민홍철, 김정호, 서형수 등 경남지역 국회의원과 전재수, 김영춘, 김해영, 최인호, 박재호, 윤준호 등 부산지역 국회의원, 울산지역 이상헌 국회의원이 참여했다.

 이들은 "지방소멸이라는 위기를 맞아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고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서는 '제대로 된 동남권 관문공항 건설'이 조속히 추진돼야 한다"며 "김해 신공항의 관문공항으로서 적정성을 총리실이 검증 중이나 부울경 주민들은 총선이 다가올수록 공항문제가 또다시 정쟁화되고 총리실이 판단을 내리지 못한 채 사업이 표류하게 될 것을 우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금까지 국토부가 추진한 김해 신공항 확장계획은 환경 파괴와 소음피해 확대, 안전성 결여, 확장성 부족 등 심각한 문제점이 있다"며 "국토부가 이를 무시한 채 사업을 밀어붙이려 한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이어 "부울경 시·도민들이 대구 통합 신공항 이전에 대해 지지입장을 표명해온 만큼 국가 균형발전과 자치분권 차원에서 ‘24시간 안전한 동남권 관문공항 건설’이라는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이 조속이 추진되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허균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