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소각장 인근으로 이사해 주민의 입장서 살필 것"김정호 의원, 증설 조건부 찬성

 

김정호 국회의원이 지난 25일 장유문화센터에서 열린 김해시 자원순환시설 현안 시민보고회에서 브리핑을 하고 있다.


 김정호 의원, 증설 조건부 찬성
 25일 장유문화센터서 시민보고회


 "소각장 인근 주민이 돼 재대로 살피겠습니다."

 지난 25일 장유문화센터에서 열린 김해시 자원순환시설 현안 시민보고회에서 김정호 의원은 "내년 7월 22일이 지금 살고 있는 전세 만기일이다. 소각장 인근에 집을 구해 이사를 가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김 의원은 "지역주민들의 문제제기와 우려에 대해 객관적인 사실에 근거해서 하나 하나 검증해 온 결과를 보고하고 지역주민의 입장에서 대안을 모색하고자 한다"며 그 동안 시민단체, 김해시, 김해시의회, 전문가, 자문교수 등과 간담회 등 지금까지 조사·연구한 결과를 시민께 보고했다.

 보고회는 시민건강 및 환경문제, 김해시 자원순환시설 운영현황 및 현대화 사업계획, 주민편익시설 조성사업, 주민복지 사업 등 4가지 주제로 나눠 주제별 세부적인 현안 보고로 진행됐다.
 
 김 의원은 "김해시 자원순환시설 현대화 사업이 비록 김해시의회 의결을 거쳐 환경부의 승인과 예산편성까지 돼 있다하더라도 지역주민들에게 건강권, 환경권 침해 한다면 그 사실 여부와 인과관계를 확인, 검증하는 것이 우선적으로 필요하고 김해시민과 지역주민들의 입장에서 자원순환시설에 대한 최종적인 판단과 대응방안을 강구해야 한다"며 현대화계획에 대해 '조건부 찬성'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허균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