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
오세연 신임 국립김해박물관장 임명고대국가 형성 연구에 관심
오세연 국립김해박물관장.

 지난 11일 신임 국립김해박물관장에 오세연(49) 전 국립경주박물관 학예연구과장이 임명됐다.

 오 관장은 1992년 서울대학교 고고미술사학과를 졸업한 후 동 대학원에서 고고학을 전공한 고고학자다.

 23년 간 국립중앙박물관에서 근무했으며 국립춘천박물관 학예연구실장, 국립경주박물관 학예연구실장, 학예연구과장 등 요직을 두루 거친 박물관 전문가로 평가받는다.

 또 그는 영국 캠브리지 대학교 고고학과와 브리티시 박물관에서 방문학자로 머물기도 했다. 

 오 관장은 1999년 국립중앙박물관 재직 당시 '한국 고대국가의 형성' 특별전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화제가 되기도 했으며 '세계유산 백제', '칸의 제국 몽골' 등의 전시를 기획해 국제적인 주목을 받는 등 한국의 고대국가 형성에 관한 다양한 연구 결과물을 학계와 대중에게 알리는 일에 관심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김명규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