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순국선열의 뜻을 기립니다"제 64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지난 6일 삼방동에 소재한 충혼탑에서 현충일 추념식이 진행되고 있다.


 지난 6일 오전 9시55분 김해시 충혼탑(삼방동 산58 소재)에서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이 거행됐다.

 이 자리에는 허성곤 김해시장, 지역 국회의원, 도·시의원, 기관·단체장, 보훈단체장, 보훈 가족과 시민 등 1천5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국민의례에 이어 오전 10시 전국적으로 동시에 울리는 사이렌에 맞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조총수 발사, 헌화와 분향, 추념사, 헌시낭독, 현충일 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추념식 이후에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명복을 비는 시민들의 발길이 이날 하루 종일 이어졌다.

 허성곤 시장은 "자주독립과 민주평화를 위해 목숨을 걸고 싸우신 선열들의 거룩하고 숭고한 나라사랑 정신은 우리나라의 뿌리이자 자랑스러운 역사"라며 "2022년까지 국가유공자 댁 명패 달기를 추진해 소중한 한 분 한 분을 빠짐없이 기억하고 명예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시는 호국보훈의 달인 6월 한 달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추모와 감사의 기간으로 정해 전적지 순례, 6·25 안보행사 등을 진행한다.

 

김명규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