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허한주 선생의 '직필위민(直筆爲民)'김해 원로 서예가 벽암 허한주 선생 작품


 김해의 원로 서예가 벽암 허한주(88) 선생이 <김해일보> 창간 2주년 및 지령 100호를 축하하면서 '직필위민(直筆爲民)'이라는 글을 보내왔다. '백성을 위해 올바른 보도를 하여야 한다'는 뜻이다.

김해일보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해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