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동네 저동네
가야대, 강원도 산불피해 성금 기탁학내 봉사단 발족 기념

 

지난 9일 가야대 관계자들이 강원도 산불피해 구호성금을 기탁하고 있다.

가야대학교(총장 이상희)가 지난 9일 오후 2시부터 가야대 대학교 대운동장에서 '단합 새로운 도약'이라는 주제로 펼쳐진 플래시 몹 행사를 하고 강원도 산불피해 구호성금도 전달했다.

 가야대 교수와 직원, 학생 등 300여 명은 지난 9일 오후 학교 운동장에서 학내 대표 봉사단인 '가야나눔애(愛)' 발족을 기념하는 의미에서 자원봉사 플래시 몹을 진행했으며, 김해시 자원봉사센터에 강원도 산불피해 성금을 전달했다.

 가야나눔애 봉사단은 발족식은 22일 열린다. 이 봉사단은 2023년 전국체전 서포터즈 활동에서부터 심폐소생술 봉사활동, 화포천 정화활동 등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박해성 가야대학교 총학생회장은 "비록 작은 성금이지만 큰 재난을 당한 강원도 주민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에 도움이 되는 대외적인 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말했다.
 
 박종주 시 자원봉사센터장은 "산불 피해로 어려움에 처한 강원도 이재민들을 위해 성금을 모아 준 가야대 모든 구성원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학교 전체가 봉사단을 구성해 활동하기로 해 또 한번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조효진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