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독립열사 말씀 글씨로 보다27일까지 스페이스 가율서

 

김해문화재단 클레이아크미술관과 서울시 마포중앙도서관이 공동 주최하는 전시전 '독립 열사 말씀 글씨로 보다'가 김해서부문화센터 스페이스 가율에서 오는 27일까지 개최된다.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및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열리는 이번 전시는 독립열사의 말씀을 글씨 예술가 강병인 씨의 작품으로 승화시켜 전하기 위해 기획됐다.


 전시에서는 신채호, 김구, 안중근을 포함한 독립 운동가 24인의 외침을 담은 작품 총 30점을 만날 수 있다.


 글씨 예술가 강병인은 서예와 디자인을 접목한 캘리그라피를 통해 한글 글꼴의 다양성과 아름다움을 알려왔다. 또한 드라마 '대왕 세종', '정도전', '미생' 등의 글꼴 작업으로 대중에게도 잘 알려져 있다.


 강 씨는 "독립운동가의 말씀 하나하나를 가슴에 깊이 새기며 온몸으로 작품을 표현했다"며 "작품을 통해 독립 열사의 뜻을 생생하게 들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명규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