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인제대 정시 경쟁률 3.28대 1가야대 2.12대 1


 올해 인제대학교 정시모집의 최종 경쟁률은 3.28 대 1로 나타났다.

 인제대학교는 2019학년도 정시모집에 495명 모집에 1천 623명이 지원했다고 4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최종 경쟁률(3.54 대 1)보다 소폭 하락한 수치다.

 인제대는 올해 정시모집에서 가군 450명, 다군 45명을 모집했다.

 가군에는 1천 395명이 지원해 3.1 대 1의 경쟁률을 보였고, 다군에는 228명이 지원해 5.07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학과는 가군 일반학생전형 스포츠헬스케어학과로 9명 모집에 118명이 지원해 13.11 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그밖에도 가군에서는 의예과가 29명 모집에 100명이 지원해 3.45 대 1, 작업치료학과는 4명 정원에 29명이 몰려 7.25 대 1, 유아교육과는 4명 모집에 21명이 지원해 5.25 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다군에서는 임상병리학과가 5명 모집에 53명이 몰려 10.6 대 1, 실내건축학과가 6명 모집에 44명이 지원해 7.33 대 1로 경쟁했다.
 
 한편 가야대는 정시 206명 모집에 437명이 지원해 2.12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가야대의 지난해 경쟁률은 3.86대 1이었다.

 올해 경남지역 4년제 대학들의 정시 평균 경쟁률은 2.93대 1로 지난해 3.29대 1보다 소폭 하락했다.

 

김명규 기자  gimhae114@naver.com

<저작권자 © 김해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